UPDATED. 2021-09-18 20:41 (토)
7층 외부 난간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려던 시민, 안전히 구조한 신임순경
7층 외부 난간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하려던 시민, 안전히 구조한 신임순경
  • 안동데일리 편집국
  • 승인 2021.09.10 18:5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발적으로 투신 시도한 시민, 진심은 통한다
안동경찰서 옥동지구대 김태완 순경 / 사진=안동경찰서

안동데일리 안동=조충열 기자) 안동경찰서(서장 장근호)는 지난 9. 5.(일) 00:10경 폭행신고를 받고 안동경찰서 옥동지구대에서 출동하여 사건 처리를 완료한 후 귀소하다가 당시 피해자 A씨가 폭행 피해를 입은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는 듯한 말을 들은 경찰관이 피해자의 감정을 다독이고 안전을 확인하고자 거주지 일대를 한번 더 순찰하고 있었다.

이 때, 안동경찰서 옥동지구대 김태완 순경이 안동시 옥동 소재 빌딩 7층 외부 난간에서 투신하고자 하는 A씨를 발견하여 붙잡고 대화를 시도하며 A씨가 극단적 선택을 그만두도록 설득하여 일대에 지나가던 시민과 힘을 합쳐 피해자를 안전히 구조하였다.

김태완 순경은 2021년 4월 경찰에 입문한 새내기 경찰로 평소 경찰업무에 의욕적으로 임하고 있으며 해당 사건에서도 피해자가 신병을 비관하는 말을 한 것이 마음에 걸려 적극적인 피해자 보호를 위해 노력한 결과 소중한 생명을 보호할 수 있었던 것으로 신임 순경의 따뜻한 마음과 열정에 안동경찰서 선배들이 칭찬을 아끼지 않고 있다.

김태완 순경은 "급박한 상황에서 스스로도 무척 놀랐지만 피해자 안전확보을 해야한다는 생각밖에 들지않았다고 피해자가 다시 정서적 안정을 찾길 바란다"며 소감을 밝혔다.



  • 안동본사 : (36676) 경상북도 안동시 서경지길61, 2층
  • 대표전화 : 054-852-2640
  • 팩스 : 054-852-2641
  • 서울지사 : (03132)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종로오피스텔 714호
  • 대표전화 : 02-384-2640
  • 팩스 : 02-384-2641
  • 명칭 : 안동데일리/ANDONGDAILY.COM
  • 제호 : 안동데일리
  • 등록번호 : 경북 아 00407
  • 등록일 : 2016-11-21
  • 발행인 : 조충열
  • 편집인 : 조충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해균
  • 지역에서 세계로-안동데일리는 '자유민주주의 국가'인 대한민국의 정체성과 헌법을 유린하는 세력과 맞설 것임을 천명하며 반드시 자유민주주의를 사수할 것이다.
  • 안동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안동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ndongdaily@andongdaily.com
  • 사업자등록번호 : 168-62-00094, 후원계좌 : 기업은행 160-072378-01-010(예금주 : 조충열) / 기업은행 160-074860-01-013, NH농협은행 301-0226-0714-71(예금주 : 안동데일리)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