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8 10:24 (일)
[단독] 은평구 개표장, 취재기자 한명 없어
[단독] 은평구 개표장, 취재기자 한명 없어
  • 조충열 기자
  • 승인 2021.04.07 22:0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신문과 구청 방송국도 제 역할 못해
선관위, 투표장 內, 취재 제한까지
텅 빈 일반관람석과 취재·보도석(은평다목적체육관)

안동데일리 서울=조충열 기자) [단독] 서울시장을 뽑는 4.7보궐선거 개표장인 은평다목적체육관에 마련된 일반관람석과 취재·보도석에는 사진에서 보는 것처럼 텅 비어 있다.

더불어민주당 모 부대변인이 말한 것처럼 '1년짜리 시장'이라서 기자들이 관심이 없는지 알 수 없다.

더군다나 지역 신문과 해당 지역 구청 방송국이라도 구민들의 알 권리 차원에서라도 취재에 나서야 하는 것 아닌가.

선관위의 취재 제한도 문제다. 취재 기자를 취재·보도석에서만 취재가 허용되기 때문이다.

기자가 본 은평구에서의 개표 현장은 그동안 언론과 정치권의 열기와는 전혀 다른 모습이었다.



  • 안동본사 : (36676) 경상북도 안동시 서경지길61, 2층
  • 대표전화 : 054-852-2640
  • 팩스 : 054-852-2641
  • 서울지사 : (03132)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종로오피스텔 714호
  • 대표전화 : 02-384-2640
  • 팩스 : 02-384-2641
  • 명칭 : 안동데일리/ANDONGDAILY.COM
  • 제호 : 안동데일리
  • 등록번호 : 경북 아 00407
  • 등록일 : 2016-11-21
  • 발행인 : 조충열
  • 편집인 : 조충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해균
  • 지역에서 세계로-안동데일리는 '자유민주주의 국가'인 대한민국의 정체성과 헌법을 유린하는 세력과 맞설 것임을 천명하며 반드시 자유민주주의를 사수할 것이다.
  • 안동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안동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ndongdaily@andongdaily.com
  • 사업자등록번호 : 168-62-00094, 후원계좌 : 기업은행 160-072378-01-010(예금주 : 조충열) / 기업은행 160-074860-01-013, NH농협은행 301-0226-0714-71(예금주 : 안동데일리)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