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1 14:41 (목)
“청와대는 강원도 산불 당시, 문재인 대통령의 5시간을 공개하라”
“청와대는 강원도 산불 당시, 문재인 대통령의 5시간을 공개하라”
  • 조충열 기자
  • 승인 2019.07.11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는 강원도 산불 당시 문재인 대통령의 5시간을 공개하라”

강원도 산불 당시 문재인 대통령의 행적에 대해 의혹을 제기하는 게시물을 공유했다가 “청와대와 민주당으로부터 고발당한 네티즌 피해자 모임(이하 네피모, 대표 김형남)”입니다.

네피모는 7월 4일 오후 3시에 75명의 네티즌들을 고발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및 이해찬 민주당 대표를 서울지방경찰청에 '무고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한 바 있습니다.

네피모가 대통령 비서실장과 여당 대표를 고소한 이유는 대통령과 나라를 걱정하는 국민들의 의혹제기에 대하여 감사하기는 커녕, 도리어 대통령의 24시간을 공개하겠다던 문재인 대통령의 약속을 저버리고 청와대와 정부여당이 국민을 죄인 취급하며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으로 고발했기 때문입니다. 이것이 좌파독재가 아니면 무엇입니까!

이미 우리 네피모 일동은 7월 4일 오전 11시 40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앞으로 문재인 정권의 ‘언론 출판 자유’ 탄압, 시민의 정치 참여 탄압에 맞서 싸우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습니다.

이에 따라 청와대와 더불어민주당에 의해 고발당한 직접적인 피해자인 네피모는 청와대 비서실과 경호처에 대통령의 5시간을 공개해 줄 것을 강력히 요구하기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네피모는 7월 7일 일요일 오전 10시 청와대 분수대광장에서 “정보공개요구” 기자회견을 한 후, 청와대 비서실과 경호처에 '4월 4일 오후 7시 20분부터 4월 5일 오전 0시 20분까지 강원도 산불 당시 문재인 대통령의 5시간 동안 행적'에 대하여 “분 단위로 정보공개청구”를 요구할 것입니다.

국민들은 강원도 산불 당시, 문재인 대통령의 산불 늑장 대처와 현장 늑장 방문에 대해 여러 가지 의혹을 가지고 있습니다. 청와대는 이러한 국민적 의혹을 해소하기 위해서라도 대통령의 24시간을 모두 공개하겠다던 문재인 대통령의 약속대로 강원도 산불 당시 “대통령의 5시간 행적”을 분 단위로 소상하게 국민앞에 밝혀 주시기 바랍니다.

2019. 7. 7.

청와대와 민주당으로부터 고발당한 네티즌 피해자모임 


  • 안동본사 : (36706) 경상북도 안동시 맑은샘5길 5 세운빌딩 2층
  • 대표전화 : 054-852-2640
  • 팩스 : 054-852-2641
  • 서울지사 : (03384) 서울시 은평구 은평로 193-2, 2층 203호
  • 대표전화 : 02-384-2640
  • 팩스 : 02-384-2641
  • 명칭 : 안동데일리/ANDONGDAILY.COM
  • 제호 : 안동데일리
  • 등록번호 : 경북 아 00407
  • 등록일 : 2016-11-21
  • 발행인 : 조충열
  • 편집인 : 조충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해균
  • 지역에서 세계로-안동데일리는 '자유민주주의 국가'인 대한민국의 정체성과 헌법을 유린하는 세력과 맞설 것임을 천명하며 반드시 자유민주주의를 사수할 것이다.
  • 안동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안동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ndongdaily@andongdaily.com
  • 사업자등록번호 : 168-62-00094, 후원계좌 : 기업은행 160-072378-01-010(예금주 : 조충열) / 기업은행 160-074860-01-013, NH농협은행 301-0226-0714-71(예금주 : 안동데일리)
ND소프트